에어서울, 국제선 ‘전 노선’ 9~12월 얼리버드 특가
에어서울, 국제선 ‘전 노선’ 9~12월 얼리버드 특가
  • 김영환 기자
  • 승인 2019.07.2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10시 얼리버드 특가 오픈...동남아, 대양주 등 인기휴양지 포함 전 노선

[모닝경제] 에어서울(대표 조규영)이 내일(23일) 오전 10시부터 9-12월 국제선 항공권을 미리 특가로 구매할 수 있는 얼리버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번 얼리버드 특가는 홍콩,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 씨엠립 등 인기 휴양지를 비롯해 국제선 전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특가 기간은 23일 오전 10시부터 7월 29일까지며, 탑승기간은 9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은 ▲ 홍콩 75,900원~ ▲ 다낭 82,300원~ ▲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92,300원~ ▲ 괌 125,400원~ ▲ 씨엠립 142,300원부터다.

에어서울의 제휴 카드사인 삼성카드, 우리카드로 결제 시 추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7월 31일까지 삼성카드의 ‘American Express Gold’와 ‘THE 1’으로 결제하면 최대 8만원 캐시백 혜택을, 우리카드의 ‘카드의정석 Unimile’로 결제하면 최대 5만원 청구할인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얼리버드 항공권은 내일(23일) 오전 10시부터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웹/앱 등을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선착순 한정 판매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