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에서 '갤럭시 노트10'을 사야 하는 결정적 이유
SKT에서 '갤럭시 노트10'을 사야 하는 결정적 이유
  • 신목 기자
  • 승인 2019.08.08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SK텔레콤이 9일부터 19일까지 전국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과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shop.tworld.co.kr)’에서 갤럭시 노트10과 노트10+의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갤럭시 노트10의 출고가는 256GB 단일모델 기준 124만8,500원이다. 노트10+의 출고가는 256GB 기준 139만7,000원, 512GB 기준 149만6,000원이다.

특히 SK텔레콤은 대화면, 여름에 어울리는 블루 색상의 ‘노트10+ 아우라 블루’를 단독으로 출시한다. 노트 고객의 선호도가 높은 6.8인치 노트10+ 대화면에 시그니처 컬러인 블루를 입힌 SK텔레콤만의 ‘노트10+ 아우라 블루’는 예약 가입 고객들의 큰 관심을 모을 전망이다.

SK텔레콤 고객은 5GX 초시대에 걸맞는 최고의 할인혜택을 누릴 수 있다. ’삼성 T2V2 카드’ 로 전월 30만원 이상 이용하면 24개월간 통신비 월 1만5,000원, 최대 36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고 노트10 구매 시 라이트 할부를 포함 월 80만원 이상 결제하면 캐시백 5만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또한 ‘롯데 Tello 카드’로 통신비를 자동납부하고 카드 전월 실적이 30만원 이상인 경우 24개월간 통신비 월 1만6,000원, 최대 38만4,000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드 할인 혜택은 중복 적용 가능하다.

여기에 ‘T모아쿠폰’으로 최대 75만원을 추가로 할인받을 수 있다. ‘T모아쿠폰’은 OK캐시백 포인트, 복지포인트, 신용카드 포인트 등 각종 제휴사의 포인트를 이용해 SK텔레콤 휴대폰 구매 시 단말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SK텔레콤 고객은 사용하던 단말기를 반납하면 제조사와 동일한 보상가액을 즉시 할부원금에서 할인받는 ‘T안심보상’과 ‘추가혜택’도 누릴 수 있다. SKT고객이 ‘T안심보상’을 이용하면 최대 21만원 할인과 ‘추가혜택’으로 +369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