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농어촌공사, 농업분야 온실가스 감축사업 첫발
중부발전-농어촌공사, 농업분야 온실가스 감축사업 첫발
  • 이상수 기자
  • 승인 2019.08.14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온실가스 외부감축사업 설명회 개최

[모닝경제]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과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지난 12일 용인석화화훼유통센터에서 용인시 안스리움 작목반 20농가를 대상으로 온실가스 외부감축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중부발전과 농어촌공사가 체결한 업무협약에 따라 농촌지역의 지열 히트펌프 등 에너지절감 사업을 온실가스 외부감축 사업으로 등록하여 농촌지역의 추가 소득 창출 및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시행됐다.

중부발전은 농가의 저탄소 농업기술 도입과 외부사업 등록 행정비용 및 온실가스 감축량에 대한 구매계획을, 농어촌공사는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기술지원 및 외부사업 등록을 위한 데이터 관리방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이미 에너지절감 설비를 도입하였으나 온실가스 외부사업 제도에 대한 인식 부족 등으로 외부사업을 등록하지 못하였던 농가를 대상으로 외부감축 사업 등록 및 온실가스 배출권을 확보 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 방안에 대해 안내했다.

중부발전과 농어촌공사는 외부사업 등록 농가 확대를 통해 매년 1만톤의 온실가스 감축량을 확보하고, 농가는 약 2억5,000만원의 추가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추가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