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석유화학·천연가스 프로젝트 수주경쟁력 강화
현대건설, 석유화학·천연가스 프로젝트 수주경쟁력 강화
  • 이상수 기자
  • 승인 2019.08.2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종합건설사 최초 ISO/TS 29001 품질경영시스템 인증
지난 7월말 현대건설 본사에서 진행된 인증심사에서 현대건설 이원우 플랜트사업본부장(사진 왼쪽), 서상훈 구매본부장(사진 오른쪽), 로이드코리아 유상근 대표이사(사진 가운데)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7월말 현대건설 본사에서 진행된 인증심사에서 현대건설 이원우 플랜트사업본부장(사진 왼쪽), 서상훈 구매본부장(사진 오른쪽), 로이드코리아 유상근 대표이사(사진 가운데)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모닝경제] 현대건설이 최근 국내 종합건설사 최초로 ISO(국제표준화기구)에서 인정하는 국제규격인 석유 및 천연가스 산업분야 품질경영시스템 ‘ISO/TS 29001’ 인증을 취득했다.

ISO/TS 290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와 미국석유협회(API)가 공동으로 제정한 품질경영시스템(QMS)으로 석유, 석유화학 및 천연가스 분야의 국제규격이다.

ISO 9001 품질경영시스템 표준이 전 산업계에 공통으로 적용되는 일반적인 품질경영시스템 표준이라면, ISO/TS 29001은 석유화학 및 가스플랜트 산업에 특화된 표준이며 요건이 보다 강화되고 구체적인 것이 특징이다.

이번 ISO/TS 29001 인증 취득을 통해 현대건설은 석유화학 및 가스플랜트 EPC 사업 수행에 있어 체계적이고 효과적인 품질경영시스템 구축 및 운영에 대한 능력을 대외적으로 입증했다.

현대건설은 이번에 취득한 ISO/TS 29001 인증을 바탕으로 글로벌 플랜트 시장에서 동종사 대비 품질 경쟁력의 비교우위를 선점하여 대형 석유화학 및 가스플랜트 시장에 적극 진출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국내 종합건설사 최초로 ‘ISO/TS 29001’ 인증을 취득함으로써 현대건설의 앞선 기술력과 품질을 재확인하게 됐다”며, “향후 발주될 국내외 플랜트 공사 수주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은 1993년 국내 건설사 최초로 ISO 9001 인증 받았고, 2012년 건설업계로서 세계최초로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공인하는 ‘에너지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인증(ISO 50001)을 획득하는 등 글로벌 표준화에 힘쓰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