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체코 공장 준공…유럽시대 본격 개막
넥센타이어, 체코 공장 준공…유럽시대 본격 개막
  • 차준수 기자
  • 승인 2019.08.29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유럽 시대의 본격적인 개막을 선언하고 나섰다.

넥센타이어는 28일 체코에 위치한 유럽 신 공장의 준공식을 갖고, 글로벌 생산 거점 확대를 통한 본격적인 유럽시장 공략의 돛을 올렸다.

‘새로운 도전, 함께하는 미래’라는 슬로건을 테마로 진행된 이날 준공식에는 체코의 페트르 오츠코 산업통상부 차관과 올드리히 부베니첵 우스티 주지사를 비롯한 체코 정부 관계자와 넥센타이어 강병중 회장, 강호찬 부회장 및 임직원, 그리고 주요 관계사 등 3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넥센타이어 유럽공장은 유럽 시장의 수요 증가에 따른 판매 확대와 현재 공급중인 포르쉐, 폭스바겐, 르노, 피아트, 스코다 등 유수의 글로벌 완성차 메이커로의 안정적인 신차용 타이어 공급 및 확대를 위해 건설되었다.

또한, 공장이 위치한 체코는 유럽 최대 시장인 독일, 프랑스, 영국 등과 접근성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반경 400km 이내에 약 30여개 카 메이커가 위치해 있어 신차용 타이어 공급에도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체코 우스티주(州) 자테츠시(市) 약 65만㎡(20만평) 부지에 건립된 유럽공장은 한국 창녕공장 건설의 경험과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완공된 세계 최고의 최첨단 친환경 공장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