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태양광시설 IoT 시스템 도입 서비스 추진
NH농협은행, 태양광시설 IoT 시스템 도입 서비스 추진
  • 한상희 기자
  • 승인 2019.09.04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은 3일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에너닷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이동영 에너닷 대표, 송수일 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부행장.
NH농협은행은 3일 서울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에너닷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이동영 에너닷 대표, 송수일 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부행장.

[모닝경제]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3일 서울시 서초구에 위치한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주)EnerDoT(대표 이동영)과 「태양광발전시설 IoT관리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에너닷은 2018년 설립된 신재생에너지 데이터 통합 플랫폼을 제공하는 스타트업이자 NH디지털혁신캠퍼스 입주기업으로 태양광발전시설 담보물에 대한 효율적인 사후관리시스템 구축을 농협은행에 제안하며 협약이 이루어졌다.

이번 업무제휴 협약 체결로 농협은행과 에너닷은 내년 하반기 목표로 IoT를 활용한 태양광발전시설 담보물 사후관리 모니터링 시스템과 태양광발전소 데이터 표준화 및 통계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정보력이 부족한 농민들에게 태양광발전시설 입지분석 컨설팅 및 시공을 연계하는 부가서비스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