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참여형 커뮤니티 플랫폼 ‘카카오프로젝트100’ 베타 서비스 오픈
카카오, 참여형 커뮤니티 플랫폼 ‘카카오프로젝트100’ 베타 서비스 오픈
  • 신목 기자
  • 승인 2019.09.05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가자들과 100일 동안 서로 응원하며 미션 프로젝트 수행

[모닝경제] 카카오의 기업 재단 카카오임팩트(이사장 김범수)가 100일간 미션 수행을 통해 생활의 변화를 만들어가는 ‘카카오프로젝트100’의 베타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5일 밝혔다.

프로젝트100은 개개인의 작고 사소한 행동이 습관으로 이어져, 결국에는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만든다는 비전을 가지고 시작된 참여형 커뮤니티 플랫폼이다.

이용자는 프로젝트100에서 매일마다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주제의 프로젝트를 생성하거나, 직접 참여해 100일 동안 참여자끼리 서로 교류하며 미션을 수행해 나가게 된다.

물 마시기, 걷기, 하루 1개 글쓰기, 자신의 장점 발견하기 등 삶에 긍정적 변화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주제라면 누구나 프로젝트를 생성해 참여자를 모을 수 있다.

다양한 주제 중 원하는 프로젝트를 선택한 뒤 참가비 10만원을 결제하면 참여 가능하고, 매일 주어진 미션을 수행한 뒤 인증하면 된다.

참가비는 1일 1,000원을 기준으로 100일 동안 미션을 수행한 만큼 되돌려 받을 수 있고, 돌려받지 못한 참가비 잔액은 카카오의 사회공헌 플랫폼 ‘카카오같이가치’를 통해 기부할 수 있다.

프로젝트 참여자들끼리 미션 인증에 대한 노하우를 나누고, 서로 격려와 응원할 수 있도록 프로젝트 오픈 채팅방 생성 기능도 지원한다.

이번 베타 서비스에는 사회단체, 셀럽, 창착자도 참여하여 사회의 긍정적 변화를 위한 프로젝트를 개설했다.

▲배우 황보라, 하정우 걷기학교(워크하우스컴퍼니)의 ‘매일 만보 걷기 프로젝트’ ▲김민섭 작가의 ‘나를 위한 100일, 나를 위한 착한 일 프로젝트’, ▲가수 요조의 ‘매일 꽃과 나무 이름 알아가기 프로젝트’ ▲녹색연합과 함께하는 ‘하루 한번 지구 살리는 물건 쓰기 프로젝트’, ▲정혜신 정신의학과 전문의의 ‘공감 실천하기 프로젝트’ ▲50만명 구독자를 보유한 청년 유투버 샒의삶의 ‘매일 내가 좋아하는 일 한 가지 하기 프로젝트’ 등을 만나볼 수 있으며, ‘전국동네책방네트워크’, ‘서울특별시 청년허브’, ‘카카오 브런치’ 등 파트너십을 통한 다양한 팀들의 참여도 이어지고 있다.

프로젝트 생성을 원하는 이용자는 9월 18일까지 ‘카카오프로젝트100’ 홈페이지를 접속해 신청할 수 있으며, 프로젝트 참여는 9월 6일부터 9월 18일까지 가능하다. 카카오임팩트는 이번 베타 서비스를 통해 얻은 인사이트를 바탕으로, 프로젝트100의 정식 버전을 내년 상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