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추석명절 '임시운전자특약' 모바일로 간편 가입
삼성화재, 추석명절 '임시운전자특약' 모바일로 간편 가입
  • 한상희 기자
  • 승인 2019.09.05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 사고 및 고장 출동도 모바일로

[모닝경제] 삼성화재(사장 최영무)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벌초, 귀향 등 장거리 운전이 많아지는 시기를 맞아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자사 모바일 서비스를 안내했다.

장거리 운전의 경우 여러 사람이 운전대를 잡아야 하는 상황이 발생한다. 이럴 때 꼭 필요한 것이 단기적으로 운전자 확대가 가능한 자동차보험의 '임시운전자특약'이다.

보험가입 채널과 상관없이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고객이라면 누구나 삼성화재 모바일 앱에서 임시운전자특약을 간편하게 추가할 수 있다.

최소 1일부터 최대 30일까지 원하는 기간을 선택하면 되며, 해당 기간에는 운전면허를 소지한 사람이면 친구나 친척을 비롯해 누구나 운전해도 자동차보험 처리가 된다.

낯선 길에서 자동차 사고 또는 고장으로 보험사 긴급출동 요청 시 정확한 위치를 설명하지 못해 당황한 경험이 한 번쯤 있을 것이다.

차량 사고가 발생했거나 배터리 충전, 타이어 교체, 잠금장치 해제 등 고장 출동이 필요한 경우 삼성화재 모바일 앱 접수를 이용해보자. 고객 동의를 바탕으로 현재 위치를 조회한 후 정확하고 신속한 출동을 지원한다.

명절 연휴에 발생하는 다양한 사고에 대한 보험금 청구도 콜센터 전화 연결이나 고객센터 방문 없이 모바일로 간편하게 접수할 수 있다.

이 경우, 별도의 보험금 청구서를 작성할 필요가 없으며 각종 서류들도 휴대폰 카메라로 촬영해 간단하게 등록할 수 있어 매우 편리하다. 특히, 모바일 보험금 청구는 설계사, 다이렉트 등 보험가입 채널과 상관없이 1년 365일 24시간 언제든 삼성화재 모바일 앱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