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담도 휴게소, 한가위 맞아 풍성한 체험행사 마련
행담도 휴게소, 한가위 맞아 풍성한 체험행사 마련
  • 이상수 기자
  • 승인 2019.09.10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명절 귀성길이면 한 번씩은 꼭 방문하게 되는 고속도로 휴게소. 휴게소는 정체로 쌓인 피로 해소 공간을 넘어 이제 특별한 먹거리, 다양한 구경거리를 제공하며 고향 가는 길의 필수 코스로 자리 잡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의 랜드마크와 같은 행담도 휴게소도 한가위를 맞아 풍성한 이벤트를 마련하고 귀성객 맞이에 한창이다.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문종석)가 운영 중인 행담도 휴게소는 추석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다양한 체험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먼저 하행선 방향의 풍차 앞 고객 쉼터에는 장거리, 장시간 운행으로 인한 지루함을 달랠 수 있는 ‘추석 민속놀이 체험존’이 마련된다. 윷놀이, 딱지치기, 제기차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를 누구나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으며, 직접 만든 떡을 맛볼 수 있는 떡메치기도 경험할 수 있다.

또, 한복을 입고 푸드코트인 '푸드오클락'과 자율식당인 '그린테리아'를 이용하는 귀성객에게는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한다.

'휴게소 맛집'으로 통하는 행담도 휴게소의 대표 먹거리 메뉴로는 '추억의 돈까스'를 꼽을 수 있다. 셰프가 매일 직접 만드는 소스가 예전 경양식 식당에서 맛보던 추억의 맛을 떠올리게 한다. 휴게소 음식에서 빼놓을 수 없는 라면도 셰프가 개발한 매콤한 고추기름 스프가 첨가돼 조금 더 특별하게 즐길 수 있다.

가성비 높은 식사를 원한다면 CJ프레시웨이에서 운영하는 자율식당 그린테리아 매장이 좋다. 기존 푸드코트 방식과는 달리 각자 취향에 맞게 선호하는 메뉴를 골라 먹을 수 있기 때문에 여러 명이 다양한 음식을 함께 맛볼 수 있어 만족도가 높다는 것이 행담도 휴게소 측의 설명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