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전자문서중계자 지정…고지서·안내문 중계서비스 제공
네이버, 전자문서중계자 지정…고지서·안내문 중계서비스 제공
  • 박대웅 기자
  • 승인 2019.09.10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로부터 신규 ‘공인전자문서중계자’로 지정되어 ‘네이버 고지서’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에게 한층 다양한 고지서를 제공하게 될 예정이다.

‘공인전자문서중계자’란 오프라인 등기우편과 같이 온라인상에서 전자문서를 중계 서비스할 수 있는 법인 또는 국가기관을 일컫는다.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 기본법’에 따라 안정적인 유통 서비스를 위한 시설, 장비 등 요건을 갖추고 있다고 인정될 경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지정 가능하다.

'공인전자문서중계자'로 지정됨에 따라, 네이버를 통해 전송된 고지서 및 안내문은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 기본법’에 근거해 유통 사실에 대한 법적 효력을 보장받을 수 있게 된다. 따라서 네이버는 '네이버 고지서'서비스 내에서 지방세 외에도 한층 다양한 공공기관, 민간에서 발행하는 고지서, 안내문 등을 전자문서의 형태로 이용자에게 전달할 수 있게 됐다.

이용자는 모바일 네이버앱에 접속하는 것만으로도 다양한 기관에서 발행하는 각종 문서를 놓치지 않고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오프라인에서는 우편물 분실, 훼손 등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는 위험 가능성이 있었지만, 네이버의 보안성 높은 인증 기술을 거쳐 제공되는 전자문서 중계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 편의성뿐만 아니라 공공 서비스 영역에서의 개인정보 보호 수준 역시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