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성모병원, 808병상 전 병동 오픈…스마트 병동 운영
은평성모병원, 808병상 전 병동 오픈…스마트 병동 운영
  • 나미경 기자
  • 승인 2019.09.30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평성모병원 스마트 미디어 보드.
은평성모병원 스마트 미디어 보드.

[모닝경제] 지난 4월 1일 진료를 시작한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병원장 권순용)이 개원 5개월 만에 808병상 전 병동 오픈과 함께 첨단 IT 기술을 집약한 스마트 병동 운영에 본격 돌입했다.

은평성모병원은 전 병동 오픈에 맞춰 환자와 의료진이 치료정보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스마트 미디어 보드(SMB, Smart Media Board)를 도입해 환자 중심 스마트 병원의 모습을 갖췄다.

스마트 미디어 보드는 병상 식탁에 설치된 모니터로, 환자들이 직접 치료 일정 및 검사 결과, 복용 중인 약 정보, 회진 및 입·퇴원 일정을 조회할 수 있으며 TV와 인터넷 기능을 갖춰 스마트한 병실 생활을 지원한다.

환자들이 직접 자신의 식단을 구성해 병원식을 골라 먹을 수 있는 스마트 밀 서비스(SMS, Smart Meal Service) 시스템도 구축했다.

스마트 밀 서비스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병상에 설치된 스마트 미디어 보드 또는 원내 무인수납기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환자가 직접 밥과 반찬을 구성할 수 있도록 했으며 메뉴 선택 세분화를 통해 환자 중심의 정밀한 맞춤 식사를 제공한다.

병상 확대 운영과 함께 스마트한 간호간병, 환자안전 및 감염관리 시스템도 더욱 강화했다. 기존 혈액병동에 시행 중이던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내과 및 외과 주요 병동으로 확대 시행해 환자가 간병 부담 없이 치료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갖췄다.

은평성모병원은 설계 단계에서부터 모든 병동에 간호간병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했으며 넓은 관찰장을 갖춘 구역별 서브스테이션 통해 보다 안전한 간호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또, 1일 1회 하루의 간호 내용을 보호자에게 전달하는 안심문자 서비스, 모든 병상에 전동침대와 낙상방지 헬멧 및 패드 완비, 방문객 출입을 관리할 수 있는 전 병동 스크린도어 설치를 통해 환자안전과 감염예방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다.

은평성모병원 권순용 병원장은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모든 병상을 운영할 수 있게 된 것은 은평성모병원이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뿌리내리고 있다는 의미”라며 “스마트 병동 운영으로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넘어 환자들에게 감동을 주는 병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