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시 3년만에 대변신한 ‘그랜저’... 판매가격 3.3 가솔린 3,578만원
출시 3년만에 대변신한 ‘그랜저’... 판매가격 3.3 가솔린 3,578만원
  • 차준수 기자
  • 승인 2019.11.19 16:4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일 11일만에 사전계약 3만2179대 …기존 모델 뛰어넘는 신기록
19일 출시된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저'.
19일 출시된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저'.

[모닝경제] 현대자동차가 출시 3년만에 새롭게 변신한 프리미엄 세단 ‘더 뉴 그랜저’를 19일 출시했다.

현대자동차는 이날 경기 고양시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자동차 담당 기자단과 현대자동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출시 행사를 열고 더 뉴 그랜저의 판매를 시작했다.

더 뉴 그랜저는 2016년11월 출시 이후 3년만에 선보이는 6세대 그랜저의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현대자동차를 새롭게 대표할 플래그십 세단이다.

더 뉴 그랜저는 미래지향적인 디자인, 첨단 신사양 적용을 통해 신차급 변화를 달성했다.

더 뉴 그랜저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임에도 불구, 휠베이스(축간거리)를 기존보다 40mm, 전폭을 10mm 늘리며 플래그십 세단이라는 명칭에 걸맞게 동급 최고 수준의 공간성을 확보했다.

외장은 ‘파라메트릭 쥬얼(Parametric Jewel)’ 패턴의 라디에이터 그릴과 LED 헤드램프, 히든 라이팅 타입의 주간주행등(DRL)이 일체형으로 적용된 전면부 디자인이 특징이다.

내장은 수평적인 디자인을 통해 고급 라운지 감성으로 완성됐으며, 신규 GUI(Graphic-User-Interface, 그래픽 및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적용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탑재로 하이테크한 인상이 한층 강화됐다.

더 뉴 그랜저는 ▲공기청정 시스템 ▲2세대 스마트 자세제어 시스템 ▲전방 충돌방지 보조-교차로 대향차(FCA-JT, Forward Collision-Avoidance Assist-Junction Turning) 기술 등 현대자동차 최초로 적용한 신사양을 비롯해 첨단 편의 및 안전사양을 대거 탑재했다.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저' 내장 모습.
현대자동차 '더 뉴 그랜저' 내장 모습.

공기청정 시스템은 실내 공기질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공기를 깨끗하게 유지해주며, 2세대 스마트 자세제어 시스템은 장시간 주행 시 운전자의 척추 피로를 풀어준다.

FCA-JT는 교차로에서 좌회전할 때 마주 오는 차량과 충돌하지 않도록 위험을 방지해준다.

더 뉴 그랜저는 지난 4일~18일까지 영업일 기준 11일 동안 사전계약 3만2,179대를 기록하며 국내 자동차 역사에서 유례가 없는 대기록을 달성하는 등 출시 전부터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더 뉴 그랜저는 4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2.5 가솔린 3,294만원 ▲3.3 가솔린 3,578만원 ▲2.4 하이브리드 3,669만원(세제혜택 후) ▲ 일반 판매용 3.0 LPi 3,328만원부터 시작된다. (※ 개별소비세 3.5% 기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드라이버 2019-11-20 02:06:37
갖고싶다 ~^^

모닝경제 SNS
  • 법인명 : (주)모닝경제신문
  • 제호 : 모닝경제
  • 주소 : (본사) 서울특별시 마포구 큰우물로 76, 고려빌딩 4층 403호(도화동) Ι (제2사무실)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한강로 290-3, 모노라운지
  • 대표전화 : 02)778-3007~8
  • 등록번호 : 서울 아 02993
  • 등록일 : 2014년 02월 04일
  • 발행일 : 2014년 05월 17일
  • 발행인 · 편집인 : 박재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수
  • 모닝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2019 모닝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orningeconomic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