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새 노트북 '갤럭시 북 플렉스, 갤럭시 북 이온' 사전판매
삼성 새 노트북 '갤럭시 북 플렉스, 갤럭시 북 이온' 사전판매
  • 박대웅 기자
  • 승인 2019.12.1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 QLED 디스플레이 탑재 컬러볼륨 100% 구현

[모닝경제] 삼성전자가 PC 신제품 '갤럭시 북 플렉스(Galaxy Book Flex)'와 '갤럭시 북 이온(Galaxy Book Ion)'의 사전판매를 13일부터 19일까지 실시한다. 

공식 출시는 20일이다.

1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갤럭시 북 플렉스'와 '갤럭시 북 이온'은 세계 최초로 노트북에 Q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제품으로 컬러 볼륨 100%의 색상 표현이 가능하며, 최대 밝기 600니트(nit)의 야외모드(Outdoor mode)를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풍부하고 선명한 보는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최신 인텔 10세대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인텔의 모바일 고성능 노트북 규격인 '아테나 프로젝트'를 국내 기업 최초로 인증 받아 뛰어난 성능은 물론 높은 에너지 효율도 제공한다.

'갤럭시 북 플렉스'와 '갤럭시 북 이온'은 하루 종일 충전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급속 충전을 지원해 10분 충전으로 약 2시간 48분(갤럭시 북 이온 33.7cm 모델, MobileMark2014 기준) 사용이 가능하다.

또 터치패드를 통한 무선 배터리 공유 기능을 지원해 Qi 인증을 받은 스마트폰과 갤럭시 웨어러블 기기를 충전할 수 있다.

■ 제스처 인식 기능 지원하는 'S펜', 360도 회전 디스플레이 '갤럭시 북 플렉스' 

삼성 갤럭시 북 플렉스
삼성 갤럭시 북 플렉스

'갤럭시 북 플렉스'는 가속도와 자이로 센서가 탑재된 'S펜'을 내장해 '갤럭시 노트10'에서 선보인 제스처 인식 기능을 지원한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에만 제공하던 S펜 그림 공유 소셜네트워크 서비스(SNS) '펜업(PENUP)' 커뮤니티 참여도 가능하다.

'갤럭시 북 플렉스'는 360도 회전되는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노트북 뿐 아니라 태블릿의 사용 경험도 제공한다.

'갤럭시 북 플렉스'는 직선을 강조한 간결한 외관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제품 측면에는 다이아컷(Dia-cut) 공법으로 견고함과 세련미를 더했다.

'갤럭시 북 플렉스' 인텔 코어 i5, i7 프로세서 모델에는 그래픽 성능이 대폭 강화된 인텔 아이리스 플러스 그래픽(Intel Iris Plus Graphics)을 탑재해 원활한 그래픽 작업이 가능하다.

'갤럭시 북 플렉스'는 39.6cm, 33.7cm 디스플레이의 두 가지 모델에 '로열 블루', '로열 실버'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CPU, 그래픽카드, 메모리 등 세부 사양에 따라 175만 8천원 ~ 292만 9천원이다.

■ 얇은 두께, 초경량으로 휴대성 최적화한 '갤럭시 북 이온'

삼성 갤럭시 북 이온
삼성 갤럭시 북 이온

'갤럭시 북 이온'은 휴대성에 최적화된 제품으로 33.7cm 모델은 12.9mm의 얇은 두께에 970g의 초경량으로 휴대성을 극대화 했다.

또한 제품에 적용된 '아우라 실버' 색상은 주변 빛에 따라 다양한 색감을 선사하며, 힌지에는 블루 색상을 적용해 보다 세련된 디자인을 완성했다.

'갤럭시 북 이온' 39.6cm 모델은 확장 가능한 메모리·저장장치 슬롯을 제공해 사용자의 필요에 따라 추가 장착이 가능한 확장성을 제공한다.

'갤럭시 북 이온'은 39.6cm, 33.7cm 디스플레이의 두 가지 모델에 '아우라 실버' 한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CPU, 그래픽카드, 메모리 등 세부 사양에 따라 147만 7천원 ~ 259만 5천원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