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HD TV, 제품별 성능 차이 있어] LG전자 '매우 우수' VS 삼성전자 '우수'
[UHD TV, 제품별 성능 차이 있어] LG전자 '매우 우수' VS 삼성전자 '우수'
  • 박대웅 기자
  • 승인 2020.01.30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비자원, UHD TV 영상·음향 성능 비교 결과 발표
사진은 LG전자(좌)와 삼성전자(우)의  UHD TV 제품이미지.(사진, 모닝경제 G.D)
LG전자(좌)와 삼성전자(우) UHD TV 제품이미지.(사진, 모닝경제 G.D)

[모닝경제] 지상파 UHD(Ultra High Definition) 방송의 확대와 고화질 영상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UHD TV 성능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UHD 방송은 기존 방송(FHD, 1,920x1,080)보다 4배 높은 해상도(3,840x2,160)의 방송을 말한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소비자에게 객관적인 상품 품질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UHD TV(55인치 OLED·QLED) 4개 브랜드, 6개 제품 대상으로 영상품질, 음향품질, 입력지연, 연간소비전력량, 내구성, 전원 켜짐 시간, 안전성, 지상파 UHD 시청 가능 여부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 LG전자의 UHD TV가 삼성전자 UHD TV보다 여러 가지 측면에서 더 우수한 성적표를 받았다.

이번 평가 대상에 포함된 55인치TV 제품은 삼성전자[고가형(QN55Q80RAFXKR), 중저가형(QN55Q60RAFXKR)], 아남(UQL550YT), 필립스(55OLED873/61), LG전자[고가형(OLED55E9KNA), 중저가형(OLED55B9CNA)] (가나다순) 등 6개 제품이다.

시험 결과, SDR 영상, HDR 영상, 시야각, 동영상 끌림 등을 평가하는 ʻ영상품질ʼ, 원음을 충실하게 재생하는지 평가하는 ʻ음향품질ʼ, 외부입력이 얼마나 빨리 화면에 표시되는지 평가하는 ʻ입력지연ʼ, ʻ연간소비전력량ʼ, ʻ전원 켜짐 시간ʼ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었다.

해상도, 안전성(감전보호, 전도안전성), 내구성 등에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으나, 일부 제품은 지상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없었다.

SDR(Standard Dynamic Range) 영상은 일반적인 영상(밝기의 범위를 확장하지 않음)을 말하며,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은 외부콘텐츠(블루레이, 유튜브 등)에 HDR 신호가 포함된 영상(밝은 곳은 더 밝게, 어두운 곳은 더 어둡게 만들어 밝기의 범위를 확장한 영상)을 가리킨다.

일반적인 영상인 SDR 영상을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고가형),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3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매우 우수ʼ했고, 필립스(55OLED873/61) 제품은 ʻ우수ʼ, 삼성전자(중저가형) 제품은 ʻ양호ʼ, 아남(UQL550YT) 제품은 ʻ보통ʼ 수준으로 평가됐다.

외부콘텐츠(블루레이, 유튜브 등)에 HDR 신호가 포함된 영상을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고가형), 필립스(55OLED873/61),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매우 우수ʼ했고, 삼성전자(중저가형) 제품은 ʻ우수ʼ, 아남(UQL550YT) 제품은 ʻ보통ʼ 수준으로 평가됐다.

또 좌·우(45°)에서 정면 중앙부 대비 밝기와 색상 변화 확인을 통해 시야각을 평가한 결과, 필립스(55OLED873/61),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3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매우 우수ʼ했고, 삼성전자(고가형) 제품은 ʻ우수ʼ, 삼성전자(중저가형), 아남(UQL550YT) 등 2개 제품은 ʻ양호ʼ한 수준으로 평가됐다.

빠르게 움직이는 화면에서 끌림이나 번짐의 정도를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고가형), 필립스(55OLED873/61),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매우 우수ʼ했고, 삼성전자(중저가형) 제품은 ʻ우수ʼ, 아남(UQL550YT) 제품은 ʻ양호ʼ한 수준으로 평가됐다.

해상도(Contrast Modulation)에서는전 제품이 국제디스플레이계측위원회(ICDM) 정보디스플레이측정표준(IDMS)에서 요구하는 4K UHD(3,840×2,160) 최소 해상도를 만족시켰다.

원음을 왜곡 없이 재생하는지 확인하여 음향품질을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고가형, 중저가형),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ʻ매우 우수ʼ했고, 필립스(55OLED873/61) 제품은 ʻ양호ʼ, 아남(UQL550YT) 제품은 ʻ보통ʼ 수준으로 평가됐다.

외부에서 입력된 화면 신호(게임기 등)가 얼마나 빨리 화면에 표시되는지 확인하여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고가형, 중저가형), LG전자(고가형, 중저가형) 등 4개 제품은 입력지연시간이 상대적으로 짧아 ʻ매우 우수ʼ했고, 아남(UQL550YT) 제품은 ʻ우수ʼ, 필립스(55OLED873/61) 제품은 입력지연시간이 상대적으로 길어 ʻ보통ʼ 수준으로 평가됐다.

전원 버튼을 누르고 방송 화면이 나올 때까지 걸리는 시간을 확인한 결과, 제품별로 3초~9초 수준으로 차이가 있었으며, 삼성전자(고가형, 중저가형) 제품이 3초로 가장 빨랐고, 필립스(55OLED873/61) 제품은 9초로 가장 느렸다.

작동 및 대기 시 전력 소비량을 연간소비전력량(연간에너지비용)으로 환산한 결과, 제품별로 최소 162kWh에서 최대 319kWh로 최대 2배 차이가 있었으며, 아남(UQL550YT) 제품이 162kWh(25,900원)로 가장 적었고, 삼성전자(고가형) 제품이 319kWh(51,000원)로 가장 많았다.

이밖에 내구성 및 안전성은 전 제품에 이상이 없었다.

내구성의 경우 소비자의 사용패턴을 고려하여 다양한 영상(뉴스·시사 보도, 예능, 드라마, 교양, 스포츠, 영화, 만화, 교육 등)을 900회(3시간 재생, 1시간 대기) 반복한 결과, 전 제품이 방송영상을 시청하는 데 이상이 없었다.

감전보호(누설전류), 전도안전성 등의 안전성을 확인한 결과에서도 전 제품이 기준에 적합했다.

그러나일부 제품은 지상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없었다.

지상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지 확인한 결과에서 아남(UQL550YT), 필립스(55OLED873/61) 등 2개 제품은 지상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없었고, 외부콘텐츠(블루레이, 셋톱박스, 유튜브 등)를 시청하는 조건에서만 4K UHD 화질로 시청이 가능했다.

◆ UHD TV 종합평가표

(자료출처= 한국소비자원)
(자료출처= 한국소비자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
  • 법인명 : (주)모닝경제신문
  • 제호 : 모닝경제
  • 주소 : (본사) 서울특별시 마포구 큰우물로 76, 고려빌딩 4층 403호(도화동) Ι (제2사무실)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한강로 290-3, 모노라운지
  • 대표전화 : 02)778-3007~8
  • 등록번호 : 서울 아 02993
  • 등록일 : 2014년 02월 04일
  • 발행일 : 2014년 05월 17일
  • 발행인 · 편집인 : 박재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수
  • 모닝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사진)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2020 모닝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orningeconomic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