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여성 인재들의 반란... 40대 여성 연수원장 발탁
신용보증기금, 여성 인재들의 반란... 40대 여성 연수원장 발탁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0.02.03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정기인사 통해 조직에 새바람
신용보증기금 본사 사옥(대구)
신용보증기금 본사 사옥(대구)

[모닝경제] 신용보증기금은 3일 2020년 정기인사를 단행해 여성인재 저변을 확대하고, 역량 있는 젊은 직원을 과감히 등용했다.

3일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에 따르면 보수적인 금융공기업의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지난해 6명의 부점장급 여성인재를 발탁했던 신보는 올해에도 부점장급 여성인력을 8명으로 확대해 여성인재 저변을 넓히는 한편 기관 최초로 40대 여성인재를 연수원장으로 발탁했다.

2,500여명의 신보 직원 연수를 책임지는 김은희 연수원장은 1997년 입사한 이래 본점 및 지점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기획능력과 현장경험을 두루 갖춘 차세대 여성 리더다.

여성 연수원장 발탁을 통해 신보는 열정과 역량을 갖춘 창의적 여성인재 육성에도 적극 나서겠다는 각오다.

아울러 본부 부서장을 젊은 인재 중심으로 교체하고, 전문성 향상과 균형 잡힌 직무경험 부여를 위해 본점근무 우대방안 도입, 본지점 순환근무제 등 인사제도를 혁신한 결과 젊은 직원을 중심으로 본점근무 전입희망자도 크게 증가했다.

실제 실무인력의 경우 본부부서 전입희망자가 지난해 대비 162% 이상 증가했고, 본부부서에 최초로 전입한 직원비율도 작년 43%에서 올해 54%로 증가하는 등 다양한 인재가 직무경험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신보 윤대희 이사장은 “성별이나 연공서열이 아닌 열정과 역량중심의 창의적 인재를 지속적으로 등용해나갈 계획”이라며, “젊고 역동적인 인재 기반으로 취임 초부터 강조했던 뉴비전 실행과 혁신금융 역량강화를 위한 추진력을 확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