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햇반 새 모델로 배우 강하늘 기용
CJ제일제당, 햇반 새 모델로 배우 강하늘 기용
  • 정선경 기자
  • 승인 2020.02.17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잡곡밥 성장 트렌드 맞춰 햇반 잡곡밥에 부합하는 새 브랜드 모델
배우 강하늘(사진=cj제일제당)
배우 강하늘(사진=cj제일제당)

[모닝경제] CJ제일제당이 햇반 브랜드 새 모델로 배우 강하늘을 기용했다. 최근 즉석밥 시장 내 잡곡밥 카테고리 성장에 따라 햇반 잡곡밥 이미지를 보다 효과적으로 나타낼 수 있는 새로운 모델 기용을 통해, 이를 계기로 즉석잡곡밥 시장 확대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나가겠다는 전략이다.   

최근 즉석밥 시장은 웰빙 트렌드에 따라 건강을 고려한 잡곡밥 카테고리의 성장세가 특히 두드러진다. 실제로 즉석밥 시장 내 잡곡밥 카테고리는 닐슨 코리아 기준 최근 3개년(2017년~2019년) 약 12% 비중인데, 지난해 543억원으로 커지며 전년 대비 15% 성장률을 보였다. 즉석밥 전체 시장(지난해 전년 대비 7% 성장)과 흰밥 카테고리(지난해 전년 대비 6% 성장)보다 더 빠른 속도이다.  

이에 CJ제일제당은 햇반 잡곡밥 카테고리에 어울리는 새로운 모델을 통해 잡곡즉석밥 시장 확대에 보다 집중하겠다는 계획이다. 햇반 브랜드 새 모델인 배우 강하늘은 모델 발탁 전 여러 후보군을 두고 진행한 사전 이미지 조사에서 ‘바른, 믿을 수 있는, 성실한, 건강한’ 등 속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믿고 먹을 수 있는 건강한 햇반 잡곡밥’과 가장 높은 적합도를 보였다.

햇반 잡곡밥이 총 8종의 다양한 라인업을 갖추고 있는 것처럼 그도 다양한 역할을 팔색조처럼 소화해내며 고유 캐릭터와 입지를 다져가는 중이라는 점에서 햇반 잡곡밥과 어울린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지난 1997년 오곡밥 출시를 시작으로 흑미밥, 발아현미밥, 찰보리밥, 100% 현미밥, 매일잡곡밥, 매일콩잡곡밥, 매일찰잡곡밥까지 다양한 잡곡밥을 내놓으며 시장 변화를 주도해오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