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신반포15차에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적용
삼성물산, 신반포15차에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적용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0.03.16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지 특성 살린 독창적인 단지 디자인과 150m에 이르는 장엄한 문주 제안
래미안 원 펜타스 조감도.
래미안 원 펜타스 조감도.

[모닝경제]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래미안 원 펜타스(신반포15차아파트 재건축사업)에 래미안이 가지고 있는 최고의 디자인 역량을 쏟아붓는다.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역량에 더불어, 메르세데스-벤츠 박물관과 싱가포르 래플스 시티 등으로 유명한 네덜란드의 유엔 스튜디오(UN Studio)와 협업하여 최고의 디자인을 선보일 예정이다.

외관 디자인의 경우 단지 북쪽은 한강, 남쪽은 반포 도심과 연결되는 단지의 특성을 살릴 계획이며, 북쪽은 한강의 고요한 느낌을 살릴 수 있는 자연스러운 색상을 적용하고, 남쪽은 도심지의 활력있고 강한 느낌을 연출한다.

또한 건축물의 수직과 수평 디자인을 다르게 적용할 예정임. 수직 디자인은 상승하는 반포의 이미지와 부합하는 강한 프레임을 살리고, 수평 디자인은 주동을 감싸는 유기적인 선형을 활용해 우아하고 아름다운 느낌을 줄 계획이다.

래미안 원 펜타스의 단지 입구에는 150m에 이르는 거대하고 유려한 문주를 설치, 단지를 빛내는 상징이 될 전망이다.

호텔식의 드랍-오프 존도 만들어짐. 단지 주차장 입구에 드랍-오프 존을 만들고, 호텔 로비처럼 꾸며진 컨시어지와 대기공간을 꾸며 아이들의 등하교나 손님 방문 시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드랍-오프 존은 각 동별 지하 1층 출입구에도 개별 설치하여 입주민들의 프라이버시 보호와 이용 편의성을 도모할 계획이다.

또한 세계조경가협회상(IFLA Awards) 7회 수상에 빛나는 래미안만의 조경 디자인이 돋보이는 단지이다.

래미안 원 펜타스의 조경은 특별한 하나의 시그니처 플라자와 다섯 개의 프리미엄 정원으로 구성하고, 단지 중심에는 The S-Plaza로 명명한 선큰 가든이 들어서는데, 이 공간에는 조경과 커뮤니티시설이 들어설 뿐 아니라 입주민만 이용할 수 있는 보안시스템이 적용되고 사계절 활용 가능한 새로운 조경을 선보일 계획이다.

클라쎄(Classe)라고 부르는 다섯 개의 프리미엄 정원들은 입주민들의 다양한 취향을 반영한 콘셉트를 가지고 있고, 독서를 사랑하는 입주민들을 위한 라이브러리 클라쎄를 비롯, 아트, 티, 다이닝, 메디테이션의 5가지 테마로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미세먼지 저감수종과 쿨미스트 기술을 적용하고, 디스커버리 캠핑리조트 운영사와 협업하여 30평 규모의 글램핑이 가능한 공간을 구성할 계획이다. ‘도심 속 캠핑’이라는 이색 휴식 공간으로 가족들이나 친구들과 함께 하는 공간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실내에는 건조기 사용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세탁동선을 주방과 통합, 단순화 시킨 스마트 키친을 적용하며, 식사 공간을 더 크고 아름답게 꾸민 갤러리 다이닝, 그림이나 고가의 물품을 보관하기 용이한 퓨어 클로젯(Pure Closet) 등을 제안한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반포는 대한민국의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지역으로, 그 중심에 있는 신반포15차를 빛낼 수 있도록 래미안이 가진 모든 역량을 동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