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그룹, 그룹사 2,200여명 전 직원에 100만원씩 지급
금호석유화학그룹, 그룹사 2,200여명 전 직원에 100만원씩 지급
  • 신목 기자
  • 승인 2020.04.10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노조, 올 임금협상 조정권 사측위임에 대한 격려금
전체 2,200여명 직원, 지역 소상공인 대상 소비 활성화
금호석유화학그룹 박찬구 회장.
금호석유화학그룹 박찬구 회장.

[모닝경제] 금호석유화학그룹 박찬구 회장이 올 임금협상이 순조롭게 마무리된 보답으로 그룹사 전 직원들에게 각각 100만원씩을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금호석유화학그룹 11개 그룹사의 전체 직원수가 약 2,200여명에 달하는 것을 감안하면, 총 22억원 정도 되는 셈이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소상공인들이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상황에서 민간에서도 소비진작 차원에서 이같은 선제적인 조치가 취해진 점에서 눈에 띈다.

10일, 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은 ‘코로나19’ 극복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그룹 전 계열사 직원을 대상으로 격려금 1백만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격려금 1백만원은 금호석유화학을 포함한 11개 계열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직급이나 연차에 따른 차등 없이 지급된다. 직원들은 서울을 비롯해 여수, 울산, 대전, 아산 등지의 각 소속 사업장 인근 상권을 중심으로 격려금을 사용할 예정이다. 다만 임원급 이상은 지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금호석유화학그룹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소비가 둔화되며 특히 지역 소상공인들이 큰 피해를 입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격려금 지급을 결정했다. 정부가 소비 활동의 진작을 위해 긴급재난지원금을 편성하는 등 국가 차원의 지원을 실시함에 따라 금호석유화학그룹 역시 민간 영역에서 선제적인 자세로 위기 극복 활동에 동참한다는 입장이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힘든 시국을 의연하게 견디고 계신 모든 소상공인 분들에게 이번격려금이 작게나마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는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번 격려금 지급은 최근 금호석유화학 3개 노조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올해 임금협상 조정권을 사측에 위임한 것이 전 그룹 계열사로 확산됨에 따라 사측이 모든 계열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전달하는 화답의 의미이기도 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