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후보군 38개 확보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후보군 38개 확보
  • 신동훈 기자
  • 승인 2020.04.13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셀트리온이 신종 코로나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최종 항체 후보군을 확보했다.  
 
셀트리온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한 중화 능력 검증을 통해 총 38개의 항체를 찾았으며 이를 최종 항체 후보군으로 확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셀트리온은 1차 코로나19 항체 후보군 300개 중 항원과의 결합력이 높은 106개 항체를 대상으로 1, 2차에 거쳐 바이러스를 무력화하는 중화능력을 검증해 이같은 결과를 얻었다. 최종 항체 후보군 38개 가운데 특히 14개의 항체는 강력한 중화능력을 보였다는 설명이다.

셀트리온 연구원이 코로나19 항체 분리 실험을 하고 있다. (사진=셀트리온)
셀트리온 연구원이 코로나19 항체 분리 실험을 하고 있다. (사진=셀트리온)

셀트리온은 정부 국책과제 '20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용 단일클론 항체 후보물질 발굴' 사업자로 선정되어, 지난 2일부터 질병관리본부 신종감염병매개체연구과와 함께 중화능력 검증을 실시했다.

셀트리오은 이번에 선정된 최종 항체 후보군을 대상으로 세포주 개발 단계에 돌입한다. 세포주 개발이 완료되면 인체용 임상 물질 대량생산에 착수한다. 질병관리본부는 동시에 실험용 쥐 대상 효력시험과 영장류 대상 독성시험을 병행 실시해 개발 기간을 최대한 앞당긴다는 방침이다.

이와 같은 소식이 전해지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이른바 셀트리온 3형제로 블리는 셀트리온ㆍ, 셀트리온제약,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주가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13일 오후 3시20분 현재 셀트리온은 전날보다 6,000원(2.86%) 상승한 21만5,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셀트리온제약은 9,300원(13.88%) 상승한 7만6,300원을, 셀트리온헬스케어는 2,200원(2.76%) 상승한 8만1,900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