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모니터 한 대 가격이 60~85만원? "너무 비싸"
헉~! 모니터 한 대 가격이 60~85만원? "너무 비싸"
  • 박대웅 기자
  • 승인 2020.08.1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모니터 '360' 시리즈 출시... 문제는? 가격
모니터 방향ㆍ위치 자유자재로!... 모니터 '폼 팩터' 혁신 선도.
모델이 공간 활용도는 물론 사용자 편의성까지 대폭 강화한 ‘360’ 모니터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모델이 공간 활용도는 물론 사용자 편의성까지 대폭 강화한 ‘360’ 모니터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모닝경제= 박대웅 기자] LG전자가 공간 활용도는 물론 사용자 편의성까지 대폭 강화한 ‘360’ 모니터 시리즈를 국내 시장에 출시하며, 모니터 폼 팩터 혁신에 나섰다. 

하지만, 보통 10~20만원 선이면 일반 사무용 모니터로 충분히 구입할 수 있는 모니터 한 대 가격이 제품별로 60만원~85만원 대에 달해 아직은 너무 비싸다는 평이다.

17일 LG전자에 따르면 이번에 출시된 '360' 시리즈는 ▲세밀하게 조절하기 어려웠던 기존 모니터 스탠드에서 한층 진화한 ‘3’세대 스탠드 ▲상·하·좌·우·전·후 ‘6’가지 방향으로 자유롭게 위치 조절 ▲‘0’에 가까운 공간 스트레스라는 의미를 담았다. 

360 시리즈는 마치 로봇의 팔을 연상시키는 다관절 힌지 구조를 적용해 모니터 화면의 위치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다. 기존 제품 대비 더 편안하고 올바른 자세로 작업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책상 위 공간도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360 시리즈는 스탠드를 움직이지 않고도 화면을 최대 18cm 범위까지 앞으로 당기거나 뒤로 밀 수 있어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화면 위치를 설정할 수 있다.

또 화면을 수평 방향으로 ±280도까지 돌릴 수 있는 ‘스위블’ 기능과 수직 방향으로 ±25도까지 기울일 수 있는 ‘틸트’ 기능을 지원해 여러 사람이 함께 화면을 볼 때도 편리하다. 화면을 90도 돌려세우는 ‘피벗’ 기능도 지원한다.

360 시리즈는 스탠드 지지대에 C타입 클램프(clamp)를 적용해 책상 테두리에 스탠드를 고정시켜 일반 모니터 대비 차지하는 공간을 획기적으로 줄였다. T타입 클램프를 이용하면 케이블 구멍이 있는 책상에도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다. 제품에 연결된 케이블들은 스탠드 안쪽에 넣어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다. 

이 시리즈는 IPS 패널을 탑재해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 왜곡 없이 선명한 화질을 보여준다. 또 빠른 데이터 전송이 가능한 USB-C 타입 단자를 적용해 별도 전원을 연결하지 않은 노트북도 충전할 수 있다. 

LG전자는 주요 프리미엄 모니터 제품군에 360 시리즈 모델을 운영한다. 

이날 ▲게이밍 모니터 ‘LG 울트라기어 360(모델명: 27GN880)’ ▲4K 해상도의 ‘LG 울트라HD 360(모델명: 27UN880)’ ▲넓은 화면으로 멀티태스킹이 장점인 ‘LG 울트라와이드 360(모델명: 34WN780)’ ▲‘LG PC모니터 360(모델명: 27QN880)’ 등이 출시됐다. 

출시 가격은 59만 9천원~84만 9천원대로 높게 책정됐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