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의 이스라엘 의료장비 기업 '나녹스' 美 나스닥 상장
SKT의 이스라엘 의료장비 기업 '나녹스' 美 나스닥 상장
  • 한상희 기자
  • 승인 2020.08.24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지난해부터 2차례 ‘나녹스’에 전략적 투자 … 2대 주주로 경영 참여
나녹스의 디지털 기술 X-ray 촬영장비 ‘나녹스.아크(Nanox.ARC)’ 이미지.
나녹스의 디지털 기술 X-ray 촬영장비 ‘나녹스.아크(Nanox.ARC)’ 이미지.

[모닝경제= 한상희 기자] SK텔레콤이 2대주주로 참여하고 있는 이스라엘의 차세대 의료장비 기업 '나녹스'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나스닥 시장에 상장됐다.

24일 SK텔레콤에 따르면 나녹스 주가는 21일 상장가 18달러에서 종가 21.7달러로 20.56% 올랐다.

앞서 SK텔레콤은 2019년 6월, 올해 6월 두 차례 총 2,300만 달러(약 273억 원)를 전략적 투자하여 나녹스 주식 총 260만7,466주를 확보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나녹스의 특수관계인(창업자 및 최고경영진)에 이은 2대 주주로 경영과 글로벌 사업 전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스라엘 기업 ‘나녹스’는 반도체 기반 디지털X-ray 기술을 토대로 기존 X-ray 장비보다 가격, 성능이 우월한 의료장비 ‘나녹스.아크(Nanox.Arc)’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이 회사는 기술력을 인정받아 ‘신흥성장기업(Emerging Growth Company)’ 자격으로 나스닥 상장에 성공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글로벌 반도체 스타트업과 협업을 모색하는 과정에서 ‘나녹스’를 발굴하고, 여러 차례 기술력을 검증한 후 투자를 진행했다. 향후 나녹스 핵심 반도체 제조 공장(FAB)을 한국에 건설하고, 5G · AI 등을 활용한 다양한 공동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해외에서도 나녹스의 기술력과 잠재력을 높게 평가하고 있어, 이례적으로 빠른 속도로 나스닥 기업 공개가 이루어졌다”며, “나녹스와 함께 차세대 의료 기술, 5G · AI를 융합한 결과물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대표적인 혁신 사례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