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노사,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사회적 가치 실천 협약
한수원 노사,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사회적 가치 실천 협약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0.08.25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경영성과급 지역사랑 상품권 구입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

[모낭경제=이상수기자] 한국수력원자력 노사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사회적 가치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노사대표(사장 정재훈, 노조위원장 노희철)는 24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사회 소비 활성화를 위해 '노경합동 사회적 가치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이날 협약을 통해 경영성과급 27억원으로 지역사랑 상품권과 온누리 상품권을 구입해 전국적으로 산재해 있는 사업장 주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로 했다.

한수원 노사 대표는 실천 협약서에서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성실히 준수해 직원건강을 보호하고, 나아가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통해 국가 경제에 이바지하며 경영성과급 중 일부를 지역사랑 상품권이나 온누리 상품권으로 구입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경제 안정화에 기여한다는데 뜻을 같이 했다.

한편 한수원은 지난 4월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임직원 임금반납에 동참했을 뿐만아니라 5월에는 한수원 1339 캠페인을 시행, 발전소 주변지역의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의 어려운 경제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한 바 있다.

한수원은 앞으로도 실효성 있는 방안을 모색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실질적인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