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T 추석기차표 예매 1주일 연기...16일 경부선, 17일 호남선
SRT 추석기차표 예매 1주일 연기...16일 경부선, 17일 호남선
  • 김영환 기자
  • 승인 2020.09.03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닝경제= 김영환 기자] SRT 운영사 SR이 당초 오는 8일부터 진행키로 한 SRT 추석 열차표 예매 일정을 1주일 연기했다. 

3일 SR(대표이사 권태명)에 따르면 추석 특별수송 기간인 9월29일부터 10월4일까지 열차 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창측 좌석만 발매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시스템 작업처리로 인해 부득이하게 예매를 연기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8일로 예정된 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사전 예매는 15일로, 9일로 예정된 경부선은 16일로, 10일로 예정된 호남선은 17일로 각각 1주일씩 미뤄진다.

올해 추석 SRT 열차표 예매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100% 비대면으로만 예매가 진행된다. 명절승차권 예매 기간인 15일부터 17일까지는 역에 방문해도 추석 열차표를 구매할 수 없다.

100% 비대면으로 예매하는 만큼 인터넷과 모바일 등의 사용이 어려운 장애인과 노인 등을 위해 예매일(9월 15일)을 별도로 마련해 전체 좌석의 10%를 우선 배정하기로 했다.

추석 예매와 관련된 세부 사항은 SR 홈페이지와 SRT앱을 통해 추후 공지 예정이다.

SR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전염 등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의 일환으로 예매 일정을 불가피하게 연기했다”라며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한 결정인 만큼 국민 여러분의 양해와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