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관리, 드론으로 안전.효율성 높인다
도로관리, 드론으로 안전.효율성 높인다
  • 차준수 기자
  • 승인 2020.09.08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도로 시설물안전 점검용 드론 72대 본격 활용

[모닝경제=차준수 기자] 앞으로 도로, 교량 및 비탈면 등의 시설물 점검을 보다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시행하기 위해 도로관리용 드론이 투입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도로시설물 점검용 드론을 전국 국토관리사무소에 보급, 현장 활용을 위한 매뉴얼을 마련해 관리자 교육을 완료하고 이달 중 드론을 실전배치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도로시설물 점검시 관리자들은 직접 비탈면이나 교량에 접근해 목측을 통해 점검을 시행해 안전 문제와 관리 사각지대 발생 우려가 지속적으로 제기됐었다.

이에따라 국토교통부는 국산 드론 72대를 전국 국토관리사무소에 보급하는 한편 운용 매뉴얼을 마련하고 전문연구기관인 한국건설기술연구원에 드론영상 등 디지털 자료 활용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했다.

국토교통부는 우선 이달에 고속도로, 일반국도 등에 대해 장마로 파손되거나 기능이 저하된 시설물을 정비하는 추계 도로정비에서 비탈면 점검에 시범적으로 활용하고 향후 도로포장관리, 준공검사 등 활용분야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주현종 도로국장은 "드론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도로관리 방안은 무궁무진한 만큼 향후 SOC 디지털화를 통해 안전하고 고도화된 도로관리 정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ag
#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