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뚜라미, 가성비 높인 '트윈알파 eco 가스보일러' 출시
귀뚜라미, 가성비 높인 '트윈알파 eco 가스보일러' 출시
  • 차준수 기자
  • 승인 2020.10.13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형 버너와 열교환기로 미세먼지 저감과 열효율 높여 환경부 인증 획득
자사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해 온 '트윈알파' 후속 모델

[모닝경제=차준수 기자] (주) 귀뚜라미(대표 최재범)는 귀뚜라미의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해 온 '트윈알파 가스보일러'에 질소산화물 저감 기술을 더한 '트윈알파 eco 가스보일러'를 출시하며 환경부 인증 2종 가스보일러 라인업을 총 3개 모델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 출시한 '트윈알파 가스보일러'는 보일러의 기본 기능인 난방과 온수 공급에 집중한 모델로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내구성이 뛰어나 꾸준히 높은 판매고를 기록해 온 귀뚜라미의 스테디셀러다.

이번에 선보인 '트윈알파 eco 가스보일러'는 기존 '트윈알파'에 질소산화물과 일산화탄소 저감 효과가 뛰어난 신형 린리치 버너를 적용해 환경부로부터 가정용 보일러 2종 인증을 획득한 차세대 모델이다.

동일 면적에 더 많은 열에너지를 흡수할 수 있도록 설계한 신형 열교환기를 장착해 국내 일반보일러 최고 수준의 열효율 86.4%를 실현했으며. 열교환기 전체를 스테인리스 재질로 제작해 내구성을 강화했다.

또한 '트윈알파 eco 가스보일러'는 온수 증대 기술을 추가해 빠른 온수 출탕과 풍부한 온수공급량을 자랑한다.

이와함께 가스누출과 지진 등 외부 충격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안전사고로부터 사용자를 보호하는 가스누출탐지기(보일러 내부 가스 누출 감지)와 지진감지기를 기본 사양으로 채택해 안전성도 뛰어나다.

한편 귀뚜라미는 지난 2015년부터 콘덴싱보일러에 국한돼 있던 저녹스 기술을 일반보일러에 적용한 '거꾸로 IN-eco 가스보일러'를 보급해 왔으며, 올해 질소산화물과 일산화탄소 배출량을 더욱 줄인 '거꾸로 IN-eco 플러스 가스보일러'를 출시했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올 10월부터 대기관리권역 내 기존 일반보일러 설치가 금지되면서 환경부 2종 인증 보일러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응축수 배수설비가 없는 등 설치환경 문제로 콘덴싱보일러를 설치할 수 없는 주택을 중심으로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