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판진흥원, 출판산업 고용 활성화 위해 청년일자리 지원
출판진흥원, 출판산업 고용 활성화 위해 청년일자리 지원
  • 소아름 기자
  • 승인 2020.11.01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디지털일자리 50명, 청년일경험 50명 지원, 연말까지 선착순 신청

[모닝경제= 소아름 기자]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코로나19로 위축된 출판계 고용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청년디지털일자리사업과 청년일경험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사업별 자격요건을 갖춘 만15세~34세 청년구직자를 채용하는 중소․중견 출판기업으로 사업 참여 신청일 1개월 전(신청일 포함)부터 청년 채용일까지 고용조정으로 인한 인위적 감원이 없어야 한다.

<청년디지털일자리사업>은 IT활용이 필요한 직무에 해당 전공자 및 관련교육을 이수한 청년을 채용한 중소․중견 출판기업에 최대 6개월간 월 최대 190만원의 인건비와 간접노무비를 지원한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환경에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오디오북 및 전자책 관련 출판사나 제작사, 유통사에게 더욱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청년일경험지원사업>은 청년구직자들에게 출판물 기획편집 뿐만 아니라 서점, 인쇄업 등 출판 관련 일경험 기회를 제공한다. 더불어 채용된 이들이 직무경력을 갖추고 현업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도와 중소 출판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지원대상은 출판 및 지식서비스 관련학과 전공자를 채용한 출판 유관기업으로, 인건비와 및 관리비로 최대 6개월까지 월 최대 88만원을 지원한다.

출판진흥원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출판기업들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경제적 부담을 덜고 나아가 우수한 청년 인력들의 유입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금전적 지원 외에 채용인원들을 대상으로 출판 분야별 컨설팅과 특강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하여 직무역량을 강화하고 정규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