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 첫 준공
한전,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 첫 준공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0.11.06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전 영종지사 사옥, 국내 최초로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으로 신축
지능형 통합제어로 건물에너지 소비량 51% 절감...민간보급 확산 기대

[모닝경제= 이상수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지난 5일 인천 중구 운서동에 위치한 한국전력 영종지사 신축사옥에서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은 한전의 에너지관리시스템인 K-BEMS(건물에서 사용하는 전기, 가스, 열 등의 에너지 관리 &분석을 기반으로 주차, 보안, 조명, 공조설비를 통합관제하는 지능형 AI 플랫폼)를 기반으로 주차, 보안, 공조, 조명 등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통합제어 할 수 있는 똑똑한 제로에너지빌딩으로 이번 영종지사 신축사옥이 첫 준공이다.

이번 영종지사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은 에너지자립률 62%를 실현해 에너지효율 1+++와 제로에너지빌딩 3등급을 획득했다.

또한 K-BEMS의 지능형 통합제어를 통해 건물에너지 소비량 51%를 줄일 수 있어 연간 전기요금 약 6000만원 절감이 가능하다.

한전은 'KEPCO- 에너지자립형 스마트빌딩' 구축사업을 통해 그동안 개별로 관리됐었던 건물 내 각종 시스템을 통합해 구축비용을 절감하고 AI기반 분석기법을 적용해 건물별 에너지 효율 향상, 수요 자원 관리 및 개별 기기의 고장까지 예측해 고객에게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스마트빌딩 구축사업에 참여한 한전과 삼성SDI 양사는 영종지사 신축사옥에 ESS 화재예방 및 ESS 충방전 최적제어 기술 개발을 위해 ESS 운영시스템을 구축했고 개발된 기술과 사업모델은 정부가 추진하는 스마트산단 에너지플랫폼 구축사업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한전은 앞으로 정부의 친환경 에너지 전환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에너지효율화 사업을 적극 추진해 전력원가 상승요인을 최대한 억제하고 효율적 에너지 사용 환경 조성을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