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과 삼성카드 특별한 만남! ...월 1만원 착한소비로 연이자 12% 적금 선봬
하나은행과 삼성카드 특별한 만남! ...월 1만원 착한소비로 연이자 12% 적금 선봬
  • 한상희 기자
  • 승인 2020.11.09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 '하나 일리있는 적금' 선착순 5만명에게 한시 판매

[모닝경제= 한상희 기자] 매월 1만원의 착한소비로 최대 연 12%의 착한금리가 가능한 적금상품이 나와 주목을 끌고 있다.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삼성카드와 제휴를 통해 최대 연 12%의 적금 금리 혜택을 받을 수 있는'하나 일리 있는 적금'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최근 6개월간 삼성카드 이용실적이 없는 고객이 ‘삼성아멕스블루카드’로 매월 1만원 이상 사용하거나 3개월 이상 누적 사용금액이 30만원 이상인 경우 최대 연 12%의 금리를 제공하는 적금 상품이다.

특히, 파격적인 금리 제공과 함께 기존 제휴 상품 대비 우대금리 조건을 크게 완화하여 카드사용 조건만 충족하면 우대금리를 제공함으로써 많은 손님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하나 일리있는 적금은 모바일전용 ‘하나원큐’앱을 통해 가입하면 된다. 월 납입액은 10만원, 가입기간은 1년이며, 11월 9일부터 선착순 5만명을 대상으로 한시 판매한다.

또한 출시 이벤트로 하나은행 모델인 축구선수 손흥민의 한정판 이모티콘을 선착순 2천명에게 선물로 증정한다.

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코로나로 지친 손님께 작은 위로를 드리고자, 매월 1만원의 착한소비로 최대 연 12%의 착한금리가 가능한 신상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를 통해 더 많은 혜택을 드릴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