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교육·출판
천재교육 프린피아, 글로벌 인쇄출판기업 도약...필리핀 교과서 수주

[모닝경제] 천재교육 계열사 ㈜프린피아(대표 오병목)가 국내 최초로 단일 물량 최대의 금액인 1,300만 불 상당의 필리핀 교과서를 수주했다.

프린피아가 2017년 첫 수주를 통해 현재까지 수주한 필리핀 교과서는 초등학교 1학년부터 5학년용 국정교과서 약 2,000만 부에 해당하는 물량으로 이미 전량 선적 완료하였으며, 현재 2018년 추가 확정된 교과서 약 200만 불에 해당하는 280만 부를 생산 중이다.

특히, ㈜프린피아의 필리핀 교과서 수주를 계기로 필리핀 교육부(Department of Education)에서 천재교육과 천재교과서에서 운영 중인 이러닝(e-learning) 및 디지털 교과서 운영 모델 등에 대한 관심을 표명하였으며, 올해 필리핀 교육부 차관 및 관련 부처 국장 등이 한국을 방문하여 관련 사항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한편, ㈜프린피아는 1991년 천재교육의 계열사로 인쇄업계에 진출하여 현재 국내 최고의 시설과 원스톱(ONE-STOP) 생산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되고 있다. ㈜프린피아는 지속적인 입찰 참여로 수출 시장을 확대 해 나가고 있으며, 향후로도 아프리카와 기타 아시아 지역의 교과서 수주를 위해 지속적인 투자를 기울이고 있다.

프린피아 서동일 상무는 “국내를 넘어서 해외시장 개척에 힘쓴 결과, 동남아시아 진출 판로를 개척하여 수출 교두보를 구축할 수 있었다.”며, “많은 인구에 비해 교육 사각지대로 여겨지는 개발도상국을 상대로 직접 공공 입찰에 참여하여 이룬 값진 성과이며, 이를 토대로 기타 개발도상국 및 해외 공공 입찰에 지속적으로 참여해 전 세계의 교육 발전에 힘쓸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재붕 기자  parkjb@morningeconomics.com

<저작권자 © 모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