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교육·출판
다산북스, 켈리 최와 한국문화창업진흥원에 도서 3000부 기증

[모닝경제] 다산북스가 글로벌 기업 켈리델리(KellyDeli)의 회장 켈리 최와 한국문화창업진흥원을 포함한 여러 단체에 도서 ‘파리에서 도시락을 파는 여자’ 약 3000부를 기증했다.

켈리델리는 유럽 10개국 720여개 매장을 가진 초밥 도시락 프랜차이즈 회사로 연매출 5000억원을 넘을 정도로 급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4월 3일 다산북카페에서 다산북스의 김선식 대표, 켈리델리의 켈리 최 회장, 한국문화창업진흥원의 김민석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파리에서 도시락을 파는 여자’ 도서 기증식이 열렸다. 이날 켈리 최 회장은 자신의 저서 500부를 한국문화창업진흥원에 기증했다.

켈리 최 회장은 “나도 프랑스 파리에서 창업 지원을 받아 사업을 시작해 오늘의 켈리델리를 성장시켰다”며 창업을 준비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파리에서 도시락을 파는 여자’ 책 한권이 희망과 용기를 줬으면 좋겠고 필요하다면 멘토로서 도움을 줄 준비가 되어 있다”고 밝혔다.

한편 켈리 최 회장의 저서 ‘파리에서 도시락을 파는 여자’는 지난해 10월에 출간되어 서점에서 판매 중이다. 

소아름 기자  soar@morningeconomics.com

<저작권자 © 모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