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교육·출판
김해시, 2018 대한민국 ‘책의 도시’ 선정오는 8월31~9월2일 '2018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

[모닝경제] 김해시가 2018 대한민국 독서대전 책의 도시로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14년부터 매년 독서 진흥에 앞장서는 지자체 한 곳을 선정해, 독서의 달 9월에 전국 규모의 독서박람회인 ‘대한민국 독서대전(이하 독서대전)’을 개최해 왔으며, 올해는 김해시를 독서대전 개최지로 선정했다.

20일 김해기적의도서관에서 김해시를 ‘2018 대한민국 독서대전 책의 도시’로 선포한다.

‘책의 도시’ 선포식은 나종민 문체부 제1차관, 허성곤 김해시장, 배병돌 김해시의회 의장을 포함해 시민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 책의 도시 선포, ▲ 상징기 전달, ▲ 김해시 올해의 책 릴레이 도서 전달, ▲ 김연수 작가의 기념 특강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김해시는 앞으로 ‘책의 도시’의 위상에 걸맞게 다채로운 독서대전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특히 일상 속 독서를 실천하고 자발적 독서문화를 활성화하는 시민 참여 독서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해 책의 도시로서의 내실을 다질 예정이다. 또한 그 여세를 몰아 8월 31일(금)부터 9월 2일(일)까지 3일간, 그간의 경험을 나누고 깊이 있는 독서를 이어갈 수 있도록, 전 국민 참여형 독서문화 축제인 독서대전을 김해문화의전당, 국립김해박물관 등 김해시 일원에서 개최한다. 

소아름 기자  soar@morningeconomics.com

<저작권자 © 모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