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SR뉴스 금호아시아나
아시아나항공, 중·고생 400여명 대상 항공사 직업 강연5년간 2373회 강연으로 약 22만명 청소년들에게 진로탐색 기회 제공
6일 서울 양천구 해누리타운에서 열린 여름방학 맞이 아시아나 색동나래교실에서 강연에 참석한 아시아나항공 직원과 학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모닝경제] 아시아나항공이 6일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항공사 직업 강연인 색동나래교실을 실시했다.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해누리타운’ 해누리홀에서 실시된 이날 강연에는 항공산업에 관심 있는 전국 중·고등학교 학생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색동나래교실은 아시아나항공 현직 직원들로 구성된 ‘교육기부 봉사단’이 교육기부를 원하는 학교에 직접 찾아가 직업 강연을 실시하는 아시아나항공의 대표 교육기부 프로그램으로, 2013년부터 2018년 8월 현재까지 2,373회를 실시, 약22만명의 청소년들에게 항공사 진로탐색의 기회를 제공해 왔다. 

아시아나항공 교육기부 프로그램은 청소년의 꿈과 끼를 찾아주는 아시아나항공 임직원들의 순수한 봉사활동이어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날 강연에는 아시아나항공 이승원 부기장, 박경준 운항관리사, 김정선 선임승무원이 강사로 참여해 항공 관련 직업에 대한 학생들의 이해를 돕고 진로 설계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전달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9일 (목)에도 부천시 관내 중·고등학생 500명을 대상으로 「색동나래교실」 을 부천시청 어울마당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청소년 관련 교육기부에 앞장서는 아시아나항공은 진로특강 프로그램인 「색동나래교실」 이외에도, 항공정비사를 체험하는 「색동창의STEAM교실」, 해외 학교에 교육기자재를 기부하는 「아름다운교실」을 운영하는 등 국내외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을 키워주는 교육 봉사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김영환 기자  kimyh@morningeconomics.com

<저작권자 © 모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