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m -PHOTO
하나금융, 손님불편제거위원회 출범...소비자중심경영 강화손님의 관점에서 불편사항, 불합리한 관행 등 사전 제거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7일 명동 사옥에서 「손님불편제거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정수진 하나카드 사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위원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윤규선 하나캐피탈 사장

[모닝경제] 하나금융그룹이 그룹의 핵심가치인 ‘손님의 기쁨’을 최우선으로 하는 소비자중심 경영문화를 확립하기 위해 손님불편제거위원회를 출범했다.

7일 하나금융그룹 명동 사옥에서 손님불편제거위원회 출범식을 갖고, 손님 관점의 채널별 불편사항, 불합리한 관행 등을 사전에 제거하고, 관련 제도 및 프로세스, 시스템 등을 손님의 입장에서 재점검하고 개선해 금융소비자보호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통해 하나금융그룹은 모든 경영활동을 철저하게 손님의 관점에서 손님 중심으로 판단하는 손님 지향적 경영문화를 확립하고 금융소비자의 권익 증진을 위한 활동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이 날 출범한 손님불편제거위원회는 KEB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하나캐피탈, 하나생명, 하나저축은행, 하나금융티아이 등 그룹 내 7개 주요 관계사 CEO가 직접 위원으로 참여하고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이 위원장을 맡는다.

또한, 그룹 차원의 손님불편제거위원회 하위 조직으로 각 관계사 CEO를 위원장으로 하는 관계사별 손님불편제거위원회를 매월 개최함으로써 각 사별로도 주요 현안을 직접 챙기기로 했다.

이를 위해 손님 대상 이벤트 실시와 직원 대상 아이디어 공모 등을 통한 다양한 의견 청취와 함께 관계사별 우수사례 및 혁신사례를 발굴하고 이를 전파, 공유함으로써 소비자중심 경영문화를 그룹 전체로 확산시킬 계획이다.

손님불편제거위원회 위원장인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손님은 하나금융그룹의 존재의 이유이며, 변화의 나침반이자 가치판단의 최종의사결정권자”라고 강조했다. 

또한, “손님의 기쁨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손님의 불편제거를 통해 손님에게 더욱 신뢰받는 금융그룹으로 거듭 날 수 있도록 손님불편제거위원회가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 하겠다”고 밝혔다.

한상희 기자  hansh@morningeconomics.com

<저작권자 © 모닝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