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 취임..."공항 안전이 최우선"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 취임..."공항 안전이 최우선"
  • 김영환 기자
  • 승인 2018.12.14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장성 출신, 전북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 역임

[모닝경제] 한국공항공사 제12대 사장으로 손창완(62세) 사장이 취임했다.

한국공항공사 손창완 사장

14일 열린 신임사장 취임식에서 손창완 사장은 “공항공사의 핵심가치는 국민의 안전과 서비스”라며 “공항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고, 그동안 장기간의 CEO 공석에 따른 업무공백이 없도록 현장 비상경영체제를 통해 안전 전반에 대한 국민의 우려를 불식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취임식을 마친 손 사장은 동절기 한파와 폭설에 대비한 근무상황과 항공기 운항 안전시스템 등을 점검하기 위해 14일 제주공항과 김포공항, 15일 김해공항을 방문하며 현장 비상경영체제에 돌입했다.

손창완 신임사장은 전남 장성 출신으로 강남결창서장, 서울경찰청차장, 전북경찰청장, 경찰대학장 등을 역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