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캐피탈, 영업조직 업무 명확화 등 조직개편
IBK캐피탈, 영업조직 업무 명확화 등 조직개편
  • 한상희 기자
  • 승인 2019.04.14 1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금융과 IB중심 자산 성장 강화

[모닝경제] IBK캐피탈이 대·내외 환경의 불확실성 증대와 대형 IB 출현 및 경쟁격화, 주 52시간 근로제 본격 시행 등 환경 변화에 효율적 대응토록 조직을 개편했다. 

IBK캐피탈은 그동안 중복요인이 있던 영업 관련 사업본부를 리테일(할부·리스 등), 기업금융, IB의 3개 사업본부로 통합함으로써 영업 사업본부의 업무영역 및 성장경로를 명확화 했다. 

아울러 각 사업본부장에게 인사·예산·전략수립에 대한 권한 위임을 확대함으로써 사업본부장 중심의 책임경영 체계를 강화했다. 

기업금융본부와 IB본부는 그 중요성과 미래성장 가능성을 감안하여 조직 및 인력을 확충함으로써 기업금융과 IB 중심의 자산 성장을 강화했다. 

자산의 건전성 제고와 신속하고 효율적인 여신 및 투자 결정을 위해 심사부를 심사본부로 확대하고, 여신위원회 밑에 별도의 심사협의체를 신설하여 운영의 효율성을 강화했다. 

중소기업 M&A 등 신사업 개발과 미래 먹거리 발굴 등 미래성장 역량 확보를 위해 미래사업팀 신설했다. 

초기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고 IBK 창공을 비롯한 IBK금융그룹의 정책금융 시너지 제고를 위해 창업벤처투자팀도 신설했다.

중복 사업본부 및 영업점의 통폐합을 통해 조직효율성을 제고하고, 창출된 인력을 기업금융, IB, 심사 등 필요 부문에 충원함으로써 인력운용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주 52시간 시행에도 능동적으로 대처하기로 했다. 

김성태 IBK캐피탈 대표이사는 “대내외적인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경쟁이 격화되는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금차 조직개편으로 책임경영 체계를 강화하여 업무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신시장, 신상품, 신서비스 개발을 강화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