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쉬운 뱅킹... 통장 없이 '손바닥' 인증으로 입·출금 가능
손쉬운 뱅킹... 통장 없이 '손바닥' 인증으로 입·출금 가능
  • 한상희 기자
  • 승인 2019.04.14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 『손으로 출금 서비스』 출시
손쉬운 뱅킹으로 시니어 고객 등 디지털 소외계층에 금융편의 제공
12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출시 기념식에서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서비스 시연을 하고 있다.
12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출시 기념식에서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서비스 시연을 하고 있다.

[모닝경제] 통장이나 도장, 통장 비밀번호 등이 없어도 손바닥 정맥 인증을 통해 영업점 창구에서 예금을 지급하는 『손으로 출금 서비스』가 도입된다. 

14일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에 따르면 한 번의 손바닥 정맥 인증으로 통장, 인감, 비밀번호 없이 예금 지급이 가능한 신개념 창구 출금 서비스인 '손으로 출금 서비스'가  50개 점포에서 지난 12일부터 시범 실시 후 올 하반기에는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된다.

이는 기존 통장 기반의 거래 관행을 깨고 새로운 개념의 창구지급 프로세스를 도입한 것으로 특허 신청도 진행 중이다.

또 통장 분실 등 관련 제신고 업무의 감축 및 신분증, 인감 등의 일치 여부 확인에 따르는 시간도 획기적으로 줄어들어 업무 효율성이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비밀번호 분실 우려가 높은 고령층 고객에게는 창구 거래 편의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손으로 출금 서비스는 은행이 개인의 손바닥 정맥 정보를 수집하여 암호화하고 금융결제원과 일정 비율로 분산 보관한다. 

본인인증 시 두 기관의 보관 정보를 결합하여 일치 여부를 식별한 후 등록이 완료되면 그 이후에는 거래금액이나 횟수에 제한 없이 출금이 가능하다.

이 서비스 도입을 위해 금융위원회 등 감독당국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섰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12월 금융위원회로부터 영업점 창구에서 바이오 인증만으로 출금이 가능하도록 관련 유권해석을 취득한 바 있다. 

올해 1월에는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최초로 예금거래기본약관 개정 승인을 받아 바이오 인증을 이용한 창구 출금 근기를 마련했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디지털 금융 강화를 통해 어떤 순간 어느 장소에서나 고객이 원한다면 KB국민은행과 연결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식으로 금융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혁신을 통해 사람 냄새 나는 고객중심 경영을 실천하는 은행이 되겠다”고 밝혔다.

12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출시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12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열린 『손으로 출금 서비스』출시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