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CSR캠페인, 국내 광고상 제패
LG유플러스 CSR캠페인, 국내 광고상 제패
  • 박대웅 기자
  • 승인 2019.05.12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광고학회 주관 ‘제 26회 올해의 광고상’ 그랑프리, 한국광고주협회 주최 ‘제 27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온라인 부문 최고상을 수상한 LG유플러스 척수장애인 지원 CSR 캠페인 영상 캡처.
한국광고학회 주관 ‘제 26회 올해의 광고상’ 그랑프리, 한국광고주협회 주최 ‘제 27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온라인 부문 최고상을 수상한 LG유플러스 척수장애인 지원 CSR 캠페인 영상 캡처.

[모닝경제] LG유플러스의 CSR캠페인 시각장애인 편과 척수장애인 지원편이 한국광고학회 주관 ‘제 26회 올해의 광고상’ 그랑프리, 한국광고주협회 주최 ‘제 27회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온라인 부문 최고상을 수상했다.  

스마트홈 서비스 등 보유한 ICT 역량을 활용해 소외계층을 꾸준히 지원해온 LG유플러스는 작년 11월 개최된 국내 최고 권위 광고제 ‘대한민국 광고대상’에서 동영상 광고부문 금상 수상, 국내 최고 권위 디지털 광고제 ‘2018 앤어워드(&Award)’에서 최고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올해의 광고상’과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에서 수상한 CSR 캠페인 <고마워, 나에게 와줘서>는 실제 1급 시각장애를 가지고 있는 엄마 조현영 씨가 7개월된 아들 유성이를 키우며 경험한 불편함을 U+우리집AI으로 극복해 가는 모습을 그렸다. 작년 2월 공개 이후 현재까지 누적 1311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척수장애인 대상 AI스피커 및 IoT 지원 CSR 캠페인 영상 <괜찮아, 아빠가 할 수 있어>도 함께 수상했다. 7년 전 사고로 척수장애인 판정을 받은 이원준 씨가 U+우리집AI와 U+AI리모컨을 통해 딸과 함께 평범한 일상 속 행복을 누리는 모습으로 누리꾼들에게 감동을 선사, 높은 평가를 받았다. 

CSR캠페인 외에도 LG유플러는 한국마케팅협회 주관 ‘제 7회 대한민국마케팅대상’에서 디지털 고객만족도 분야 SNS우수기업으로 수상했다. LG유플러스는 다양한 SNS 채널을 통해 고객 참여형 양방향 콘텐츠 생산과 적극적 활동,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LG유플러스 김희진 브랜드커뮤니케이션1팀장은 “앞으로 5G 상용화로 달라지는 일상, 더 행복한 일상을 어느 누구도 소외되지 않고 누리는 따뜻함을 고객에게 영상을 통해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