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좋은여행, '세계 3대 별 관측지' 몽골여행 추천
참좋은여행, '세계 3대 별 관측지' 몽골여행 추천
  • 김영환 기자
  • 승인 2019.05.24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복장 착용, 게르 숙박 등 독특한 체험도 포함
몽골 테를지 국립공원 밤하늘 모습.(사진 = 참좋은여행)
몽골 테를지 국립공원 밤하늘 모습.

[모닝경제] 국내 대표 직판여행사 참좋은여행(대표 이상호)이 별이 쏟아지는 몽골로의 여행을 추천했다.

몽골 초원은 세계 3대 별 관측지로 꼽히는 곳으로, 드넓게 펼쳐진 초원 위에 누워 밤하늘을 바라보면 별이 쏟아질 것만 같은 아름다운 하늘을 볼 수 있어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곳이다.

징기스칸 동상.(이상 사진제공 = 참좋은여행)
징기스칸 동상.(이상 사진제공 = 참좋은여행)

또한 인천에서 몽골 울란바토르까지는 비행시간이 약 3시간 30분밖에 걸리지 않으며, 최근에는 인천-울란바토르 노선의 항공편이 추가되면서 더욱 쉽게 떠날 수 있다.

참좋은여행은 테를지 국립공원, 복드칸 겨울궁전, 칭기즈칸 동상 등의 일정이 포함된 몽골 패키지를 출시했다. 별자리 관측, 전통의상 착용, 몽골 전통 공연 관람 등의 다양한 체험도 포함되어 있어 한층 풍성한 여행이 가능하다.

특히 테를지 국립공원에서는 몽골 유목민의 전통 이동식 가옥인 '게르'에서 야영하며 밤하늘을 수놓은 수많은 별들도 관측할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몽골 패키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참좋은여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