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투어, 6번째 호텔 운영...내년까지 총 2,000객실 확보
모두투어, 6번째 호텔 운영...내년까지 총 2,000객실 확보
  • 김영환 기자
  • 승인 2019.06.16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두투어 스타즈호텔 독산점.
모두투어 스타즈호텔 독산점.

[모닝경제] 국내 대표여행사 모두투어가 여섯번째 호텔을 개관했다.  

모두투어네트워크(사장 유인태, 이하 모두투어)의 호텔운영법인 ㈜모두스테이는 지난 14일 여섯번째 호텔인 스타즈 서울 독산점(이하 스타즈 독산)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스타즈 독산은 레스토랑, 미팅룸, 비즈니스라운지, 피트니스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갖춘 258실 규모의 고품격 비즈니스 호텔로, 고객을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와 합리적인 가격을 제공한다.

모두투어는 이번 독산점 오픈으로 명동의 1, 2호점, 수원 동탄, 울산, 제주 등 총 6곳의 호텔을 운영하게 됐고, 내년에 오픈하는 김포와 동탄메타폴리스까지 합치면 총 2,000객실 규모로 사업을 확장하게 돼 여행업과 함께 호텔사업을 그룹의 주력사업으로 키우게 된다. 

모두투어 유인태 사장은 “본업인 여행업과 호텔업의 시너지를 극대화해 인바운드 사업을 강화하고 호텔과 연계한 여행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국내여행 활성화에도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