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오픈, 버디 1회에 1만원씩 기부금 적립
아시아나항공 오픈, 버디 1회에 1만원씩 기부금 적립
  • 김영환 기자
  • 승인 2019.07.0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름다운 버디' 행사 실시 … 퍼팅 체험 골프교실도 운영
3일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포인트 호텔& 골프리조트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 오픈'의 사회공헌활동인 "아름다운버디 기부금" 행사에 참가한 선수들과 학생, 아시아나 항공 관계자과 탑산소학교 관계자가 함께 종이 비행기를 날리고 있다. 윗줄 왼쪽부터 이승연, 조아연, 양휘윙(탑산소학교 교무주임), 조영석(아시아나항공 상무), 리우얀, 지위판.
3일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포인트 호텔& 골프리조트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 오픈'의 사회공헌활동인 "아름다운 버디 기부금" 행사에 참가한 선수들과 학생, 아시아나 항공 관계자과 탑산소학교 관계자가 함께 종이 비행기를 날리고 있다. 윗줄 왼쪽부터 이승연, 조아연, 양휘윙(탑산소학교 교무주임), 조영석(아시아나항공 상무), 리우얀, 지위판.

[모닝경제] 아시아나항공은 5일부터 7일까지 중국 ‘웨이하이 포인트 호텔&골프 리조트’에서 열리는 제2회 아시아나항공 오픈을 기념해 3일 대회장에서 웨이하이 탑산소학교(塔山小学校) 학생들을 대상으로 사회공헌활동 ‘아름다운 버디’ 행사를 가졌다.

‘아시아나항공 오픈’ 참가 선수들과 함께 한 이번 ‘아름다운 버디’는 기부 행사와 골프교실로 이뤄졌다.

우선 대회 기간 중 선수들이 기록한 버디 횟수에 기부금을 매칭하는 ‘아름다운 버디’ 기부 행사를 진행한다. 아시아나항공은 버디 1회당 1만원의 기부금을 매칭해 탑산소학교에 교육기자재용 장학금으로 기부한다. 지난해 아시아나항공은 2018년 대회 당시 참가선수 80여명이 617회의 버디를 기록해 약 617만원을 반월만소학교(半月湾小学校)에 기부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조아연 프로는 “평소 아이들을 무척 좋아하는데 아이들과 유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뜻깊었다”며 “좋은 성적이 좋은 취지의 기부금으로 연결되니 더욱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골프에 관심이 높은 탑산소학교 학생들 10여명을 대회장으로 초청해 KLPGA 조아연 프로, 이승연 프로, CLPGA 지위판(Ji Yifan) 프로, 리우 얀(LIU Yan) 프로와 함께하는 퍼팅 체험 및 대회 코스 견학 등 골프교실을 열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이 주최하는 ‘아시아나항공 오픈’을 보다 뜻깊은 행사로 만들기 위해 고심하다가 사회공헌활동과 연계하기로 했다”며 “웨이하이 지역의 학생들에게 골프 선수의 꿈을 키워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모닝경제 SNS